BMW는 3D스캐닝과 3D프린팅 기술을 이용하여 2016년 리오 세계 장애인 올림픽을 앞둔 USA팀 선수들을 위해 경량의 공기역학적 탄소섬유 휠체어(aerodynamic carbon fiber wheelchairs)와 맞춤형 장갑을 만들었다..

공기역학(aerodynamics),더 단단한 차체, 고객 맞춤형 좌석‘ 이 세가지 원칙을 염두에 두고
BMW의 디자이너는 레이싱용 의자를 재구성 하였다.
그 결과 세 개 바퀴의 미니얼 경주용 휠체어를 제작했다, 지금껏 우리가 봐온 휠체어와 확실히 다른 전문 선수횽 휠체어이다.